[탐방] ㈜타라티피에스 이만교 본부장 일문일답

1. ㈜타라티피에스는 어떤 회사인가요?

2. ㈜타라티피에스 뉴BIZ본부에서 추진 중인 <1인 출판사를 위한 책 제작> 서비스에 대해 소개 부탁합니다.

3. 2019년 3월 28일 사업설명회를 준비 중인데 간략하게 어떤 내용인가요.

입력시간 : 2019-03-10 10:55:45 , 최종수정 : 2019-05-24 21:22:21, 이시우 기자
이만교 본부장


㈜타라티피에스(경기도 파주시 상지석길 245 소재) 이만교 본부장이 소속된 뉴BIZ본부에서 추진 중인 1인 출판사를 위한 신규 사업에 대해 알아보았다.

 

1. ㈜타라티피에스는 어떤 회사인가요?

TaraTPS는 올해 창립 30주년이 되는 종합 인쇄회사입니다.

매출은 750억, 이 중 수출 150억 수준입니다. 3년 전에 조광 인쇄를 M&A 해서 계열사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타라의 특징 몇 가지만 소개하겠습니다.

우선 시스템적인 운영 측면에서 10여전 전에 도입된 ERP가 현재는 상당 수준 고도화되어 있습니다. 실시간 개별 원가를 산출할 수 있고, 자신이 수주한 품목이 어느 공정에서 진행되는지를 핸드폰 및 컴퓨터에서 확인할 수 있는 공정 추적 시스템도 도입되어 운영되고 있습니다.

또한 Color를 관리하는 측면에서도 CMS(Color Management System)를 실 생산에 적용하고 있으며 미국의 인쇄물의 색상 관리 표준으로 자리 잡은 G7 Master 인증과 일본의 표준관리 방법인 Japap color2011을 인증 받았습니다. 이 Japan color는 일본 국외에서는 Tara가 최초로 받았습니다.

 

 

2. ㈜타라티피에스 뉴BIZ본부에서 추진 중인 <1인 출판사를 위한 책 제작> 서비스에 대해 소개 부탁합니다.

1인 출판사의 정의를 저는 1년에 5권 이하를 출간하는 출판사로 정의하였습니다. 1인 출판사는 소규모 물량으로 인쇄사로부터 환영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또한 왕성한 마케팅 활동도 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반면 Tara는 종업원 500명 정도에 타라 그룹의 매출은 2500억 수준입니다. 정기 간행물 40여 종을 하고 있고 여기에 지면 광고료로 수천만 원을 쓰고 있습니다. 이러한 환경을 1인 출판사를 위해 사용할 수 있다면 서로 상생할 수 있다고 판단하여 추진하게 되었습니다.

 

Tara에서 1인 출판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서비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1. Tara에서 제작하는 1인 출판사의 도서에 한하여 SNS를 이용하여 약 43만 명에게 도서 소개 형식으로 노출시키고 있습니다.

2. Tara에서 제작되는 정기간행물에 사용하는 광고 면을 1인 출판사의 도서를 광고하는데 사용하고 있습니다.

3. Tara 그룹 직원 500명의 대상으로 서평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4. 제작할 때 여분 20부를 추가 확보하기 위하여 필요한 용지는 Tara에서 구매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 여분의 책으로 위의 마케팅 서비스를 진행합니다.

5. 물류 서비스를 위해 Tara 전용 창고를 제공하는 물류사와 MOU를 체결하였고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하실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6. 4월부터는 1인 출판을 준비하시는 분을 포함한 1인 출판사 사장님들께 매월 정기적으로 단순 견학이 아닌 제조공정, 인쇄 이론, 인쇄에서의 칼라 교육 등을 일정 시간 교육장에서 시행하는 것을 정형화시켜볼 생각입니다.


㈜타라티피에스 전경


3. 2019년 3월 28일 사업설명회를 준비 중인데 간략하게 어떤 내용인가요.

 

[발표 내용]

1. 1인 출판사를 위한 구체적인 가격 제시

2. Tara의 상생 협력 내용 소개

3. 출판사 대표와의 만남: [공부머리 독서법]의 이유정(책구루 대표)

4. 질의응답

이상의 순서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장소 및 주제]

▪일자 : 2019년 3월 28일(목요일) PM 4:00 ~ 5:30

▪장소 : 홍대 입구 [청년문화공간 JU 동교동] 바실리오홀

▪주제 : Tara의 [1인 출판사를 위한 상생 프로젝트 2차 사업설명회]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시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북즐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