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지식산업진흥원, 700만달러 규모 베트남 투자유치 및 계약

입력시간 : 2019-09-26 18:38:27 , 최종수정 : 2019-09-27 20:01:57, 이재천 기자

(재)충북지식산업진흥원(원장 전원건, 이하 진흥원)은 지난 23일부터 26일까지 베트남 무역사절단을 파견하여 다이안 공단에서 700만달러 규모의 투자유치 협약 및 계약을 체결하고 하노이 수출상담회 개최를 통해 180만 달러 규모의 수출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 충북도청 제공


중소벤처기업부, 충청북도가 공동 주최하고 (재)충북지식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지역특화산업육성사업(비R&D)’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

참가기업 중 ㈜대성환경ENG(대표이사 고학윤)는 베트남 하이즈엉의 다이안공단과 투자 및 사업화 활성화를 위한 300만달러 규모의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 계약으로 다이안공단이 진행하는 관련사업의 우선 협상 대상기업으로 지정되고, 법인설립 및 사업화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대성환경ENG는 다이안공단과 지속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베트남 하이즈엉 지역 내 식품공단을 신규로 구축함에 있어 400만달러 규모의 폐수종말처리시설 설치계약을 체결하였다.

㈜대성환경ENG는 충북 진천에 소재한 기업으로 수처리, 대기정화 플랜트 전문기업으로 베트남에 현지 법인을 설립하여 이를 기반으로 700만달러 규모의 성과를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진흥원은 이번 계약 체결 시 베트남 ‘쯔엉 뚜 프엉’(Truong Tu Phuong) 다이안공단 회장이 참석해 한국과 베트남 간 계약 체결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앞으로 수출 계약체결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다이안 공단 방문에 이어 25일 하노이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한국-베트남 수출상담회를 개최하였다. ㈜참선진녹즙, ㈜동연, ㈜네오세미텍, 중앙미생물연구소, 3D피아, 사슴클러스터 농업회사법인, ㈜대성환경ENG 등 7개 충북기업이 참여하여, 베트남 현지 30개사와 43건의 상담이 이루어졌다.


특히 사슴클러스터 농업회사법인 베트남 식품유통업체인 Bay Group과 120만 달러 규모의 계약체결을 확약했고, ㈜동연은 베트남 산업장비 생산․유통업체인 Kieu An과 수출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0월 중순 충북방문을 약속하는 등 180만달러 규모의 수출상담과 10건의 수출업무협약이 체결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진흥원 전원건 원장은 “이번 베트남 방문이 한국-베트남 간의 글로벌 기술협력 및 수출활성화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고 충북도내 기업이 베트남 시장 안착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