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 / 한장열기자

입력시간 : 2019-11-18 21:21:12 , 최종수정 : 2019-11-18 23:12:11, 권오준 기자

한장열 기자=공주시(시장 김정섭)는 공주시립박찬호야구장에서 열린 제19회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가 지난 7일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시도를 대표해 참가한 초등학교 32개팀 700여명의 선수들이 6일 동안 뜨거운 경쟁을 펼쳤다.


 6일 열린 결승전에서는 광주 수창초등학교가 서울 중대초등학교를 7대 3으로 물리치고 최종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특히, 우승팀과 준우승팀 선수들은 시립박찬호야구장과 공산성, 한옥마을 일원에서 박찬호 선수가 직접 운영한 1박 2일 야구캠프에 참가해 야구에 대한 기초와 기술 등을 배우며 구슬땀을 흘리고 다양한 레크레이션 활동을 실시했다.


 박찬호 선수는 LG트윈스의 박용택선수와 참석한 개회식과 시상식 행사는 물론 1박 2일 캠프기간 내내 함께해 야구 꿈나무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했다.


경찰신문 한장열 기자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권오준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