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집활용 재생사업 시민과 함께 만든다.

-‘국민 참여 빈집활용 프로젝트’아이디어 경진대회 실시’-

시민 참여로 원도심 내 방치된 빈집을 활용하여 창업을 지원하는 ‘국민 참여 빈집활용 프로젝트’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인천시청 대회의실에서 오는 15일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김기영 기자

작성 2020.01.13 16:53 수정 2020.01.13 18:10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시민 참여로 원도심 내 방치된 빈집을 활용하여 창업을 지원하는 ‘국민 참여 빈집활용 프로젝트’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인천시청 대회의실에서 오는 15일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는 9개팀이 발표하며, 30명의 시민평가단, 전문가 심사위원, 멘토 심사위원의 평가를 통하여 최종 2개의 사업 아이디어를 선정하여 빈집 제공과 리모델링 등 창업을 지원한다.


2018년 12월 인천시, 한국감정원,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사업비 1억5천만원으로 올해 12월까지 사업을 완료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고, 작년 5월에 사업수행기관으로 (사)인천도시재생연구원을 선정하였다.


71개 빈집 활용 우수 아이디어를 작년 8월에 접수하여 9월에 사전 심사를 통해 10개 아이디어를 선정하고, 올해 1월까지 경영 멘토링과 컨설팅 실시 후 최종 2개 아이디어를 결정하여 사업장 활용 가능토록 빈집을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장 활용이 가능한 빈집은 LH가 지원할 예정이며, 인천시가 공익적 목적으로 장기간(5년 이상) 무상 임대하여 사용하게 된다.


이효근 주거재생과장은 “주민들의 실생활에 실제로 도움이 되는 ‘국민참여 빈집활용 프로젝트’에 참여하신 주민과 유관기관 등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더불어 인천시 도시균형발전과 지속가능한 도시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