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 시작

[증평군]

이재천 기자

작성 2020.01.13 17:47 수정 2020.01.13 21:03

증평군이 2020년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을 시작했다.
 
공공근로사업은 저소득 실업자들에게 일정기간 공공일자리를 제공해 생계를 지원하고 직업 능력을 키우는 사업이다.
 
13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발대식에는 홍성열 증평군수,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관계공무원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발대식에서는 본격적인 사업시행에 앞서 근로자가 준수해야 할 근무규칙 설명과 안전교육 등이 이뤄졌다.
 
근로자 안전을 위해 안전조끼, 방한용(황사) 마스크도 지급했다.
 
참여자 25명은 오는 3월 31일까지 공공시설물 관리·환경정비 분야 등 총 20개 사업에 근무한다.
 
최저임금 상승(시급 8,590원)에 따라 70세 미만 주30시간 근무시 월 평균 130만원, 70세 이상 주15시간 근무시 월 평균 65만원의 임금을 받는다.
 
군 관계자는 “생계곤란자와 실업자 등에게 공공부문 일자리를 제공하며 경제적 자립기반 마련과 생활안정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