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도내 노인 대상 찾아가는 맞춤운동 서비스 제공

‘2020년 찾아가는 경남 나이야가라 맞춤형서비스 제공사업’ 개시

코로나19로 약해진 노인 대상 1:1 맞춤운동 및 재활서비스 제공

손광식 기자

작성 2020.07.26 09:07 수정 2020.07.26 12:53

경상남도가 주최하고 경남스포츠산업육성지원센터(센터장 이한춘)가 주관하는 2020년 찾아가는 ‘경남 나이야가라 맞춤형서비스 제공사업’이 25일 통영 한산도 마을회관에서 개시하였다.

 

본 사업은 코로나19로 침체된 노인들의 체력 및 심리상태를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특히, 마산대학교(총장 이학은), (사)대한항노화재활협회(협회장 양태길), ㈜마이스포(대표이사 구민재), 다나아짐(대표이사 이정훈), 경로당광역지원센터(센터장 백운갑) 등 지역공동체가 함께한다.

 

지난 6월22일부터 7월11일까지 스포츠관련학과 졸업자(졸업예정자) 36명을 대상으로 2주간 현장 맞춤형 교육서비스 이수 후 12명씩 3팀으로 나누어 시군의 노인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본 사업은 노인의 건강개선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한 휴․폐업 스포츠관련산업 실직자 및 청년들에게 단기교육을 통한 신규창업 또는 일자리 제공 사업이다.

 

서비스내용은 노인을 대상으로 사전 간단한 체력검진을 통해 소도구, 자기체중등을 이용하여 실내외 어디서든 혼자서도 할 수 있게 1:1 맞춤운동을 제공한다. 또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는 관절 가동운동, 스포츠마사지․테이핑 등 재활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남경희 경상남도 체육지원과장은 “코로나19에 취약한 도내 65세 노인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사업인 만큼 모든 역량을 다해 코로나 감염예방에 집중”하여 안전하고 만족스러운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Copyrights ⓒ 소상공인연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손광식기자 뉴스보기